"환절기 공기청정기 판매량 증가"

작성일
2022-12-05
조회
352
전자랜드, 이달 1~21일 공기청정기 판매량 전년比 20%↑

이달 들어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고, 한파 대신 일교차가 큰 환절기가 길어지며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전자랜드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21일까지 공기청정기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했다.

전자랜드는 예측할 수 없는 초겨울 날씨와 악화한 공기 질 때문에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늘었다고 분석했다. 소비자들의 환절기 건강관리 관심이 높아진 점도 영향을 미쳤다.
c3e0be783b6ae07fe651b56d85767749.jpg

전자랜드 파워센터 용산본점에서 고객들이 공기청정기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전자랜드)

가전 업계에서는 새로운 소비자 수요에 맞춘 공기청정기 신제품 출시도 있따르고 있다.  최근에는 환기 기능으로 실내 유해물질을 제거하는 환기청정기, 실내 온도 조절을 돕는 온풍 기능이 탑재된 제품이 등장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12월이 가까워지면서 또 급격히 기온이 하락할 것으로 예보돼 날씨 변화에 민감한 소비자들이 실내 환경 관리에 더 신경 쓸 것으로 예상된다"며 "팬데믹 시대를 지나며 수요가 급증했던 공기청정기가 변덕스러운 기후 변화의 영향으로 그 수요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지디넷코리아 윤상은 기자 https://zdnet.co.kr/view/?no=202211300959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