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장 굴뚝서 나오는 미세먼지, 오염물질 한 번에 잡는다

작성일
2022-01-26
조회
1173
국내 연구진이 발전소나 공장 굴뚝에서 나오는 미세먼지와 유해 오염물질을 한 번에 잡을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주목받고 있다.

한국기계연구원 환경시스템연구본부 그린동력연구실은 화력발전소, 폐기물 소각장, 화학공장 등에서 발생하는 흰 연기를 냉각시키고 흡수시켜 미세먼지와 오염물질을 제거할 수 있는 ‘냉각 및 흡수 하이브리드 응축성 미세먼지 제거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26일 밝혔다.

발전소나 공장 굴뚝에서 나오는 흰 연기는 수분이 대부분이지만 인체에 유해한 응축성 미세먼지와 오염물질이 포함돼 있다. 응축성 미세먼지는 처음 고온 상태로 공기 중에 배출될 때는 기체상태이지만 대기 중에 냉각되면서 미세입자로 변하기 때문에 제거가 쉽지 않다. 더군다나 응축성 미세먼지가 없이 수분만 포함된 흰 연기라도 겨울철에는 블랙 아이스 같은 도로 결빙을 유발시킬 수 있고 일조량을 감소시켜 공기질을 악화시키는 원인이 되곤 한다.

뉴스 더보기